보온과 스타일 모두 잡은 연예인 픽 겨울 털모자 모음, 바라클라바부터 플러피 햇, 샤프카 햇, 시어링 플래퍼, 퍼 버킷햇까지.귀여운 건 물론, 보온 효과와 존재감 있는 실루엣으로 룩에 포인트가 되어 줄 겨울 털모자를 소개합니다.

플러피 햇은 풍성한 볼륨으로 스타일을 글래머러스하게 만들어주는 효과가 있죠. 장원영처럼 레오퍼드나 애니멀 프린트를 활용한다면 성숙한 느낌을 더할 수 있어요. 이때 주의해야 할 점은 헤어스타일! 모자 자체가 주는 볼륨감이나 프린트의 존재감이 강한 편이니 헤어는 최대한 볼륨을 덜어야 과한 느낌을 배제할 수 있답니다.

보기만 해도 포근한 느낌을 주는 최예나의 샤프카 햇. 머리를 충분히 감싸는 디자인으로 보온 물론이고 존재감 있는 디자인이 위트 있는 아웃핏을 완성해 줍니다. 다른 액세서리 없이 모자 하나로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죠. 최예나처럼 이너를 가볍게 매치한다면 자칫 곰처럼 보이는 불상사를 막을 수 있어요.

시즌 트렌드 아이템 시어링 소재의 모자도 빼놓을 수 없죠. 이사배는 포근한 시어링 플래퍼가 귀와 얼굴 전체를 감싸주는 디자인을 선택했어요. 일상생활은 물론 스키와 보드와 같은 아웃도어 스포츠 활동에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답니다. 얼굴이 작아 보이는 효과는 덤!

켄달제너는 퍼 버킷햇을 선택했습니다. 와이드한 챙과 풍성한 퍼가 만나니 존재감이 배가 되네요. 풍성한 볼륨이 확실한 포인트가 되어주니 연말 파티룩 아이템으로 활용해 보는 건 어떨까요? 컬러에 따라 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으니 화이트, 블랙, 네이비 등 베이식한 컬러를 사용하면 데일리 룩으로도 손색없을 거예요.

올겨울에도 바라클라바의 유행은 계속될 전망! 아이린은 캔디를 연상시키는 네온 컬러 조합의 바라클라바로 룩에 포인트를 줬어요. 바라클라바는 얼굴 전체를 감싸는 디자인이라 피부에 닿는 감촉도 중요하지만 피부 톤과 잘 어울리는 컬러를 선택하는 것을 추천해요. 피부톤과 꼭 맞는 컬러만 선택해도 아이린처럼 얼굴에 형광등을 켠 듯 안색이 맑고 화사해 보일 거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