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하기 음식 재료를 물로 씻어내는 것이 일반적인 루트. 하지만 물로 씻겨내면 오히려 건강에 해롭거나 맛이 저하되는 식재료가 있다고 합니다. 물로 씻으면 안되는 음식들은 무엇인지 알아볼까요?

 

계란

계란을 구매하고 위생적으로 보관하기 위해 물에 씻고 냉장고에 넣어두기도 하는데요. 이것은 좋지 않은 방법이에요. 계란을 물로 씻으면 껍질에서 보호막 역할을 하는 큐티클이 파괴되기 때문이죠. 큐티클, 보호막이 제거되면 세균 침투가 일어나 오염 물질이 내부로 흡수되고 계란의 수분이 날아가 빨리 변질하기도 합니다. 올바른 보관법은 깨끗한 마른행주로 오염 부위만 가볍게 닦아주면 됩니다.  

 

버섯

한식과 양식에 빠질 없는 재료는 단언 버섯! 대부분 물에 씻고 손질하는 경우가 많았을터하지만 버섯을 물로 헹궈낼 경우 항산화 성분이 줄어들게 됩니다. 철분, 아연 미네랄까지도 손실되며 버섯 특유의 쫀득한 식감까지 사라지게 됩니다. 버섯은 수분 흡수력이 높아 물에 헹구거나 담글 탄력이 확연히 줄어들게 되죠. 하지만 버섯에 , 먼지 이물질이 많은 것은 사실이죠. 추천하는 방법은 물에 살짝 적인 행주를 이용해 이물질이 묻은 부위만 살살 닦거나 털어서 사용해주면 됩니다. 

 

육류

소고기나 돼지고기를 물에 씻는 것은 절대 금물! 핏물이나 뼛가루를 제거하기 위해 물에 씻는 경우도 있는데요. 육류는 물에 씻어 내는 과정에서 각종 박테리아가 주변에 퍼질 수도 있습니다. 식중독과 같은 감염 위험이 있는 질환들을 유발하게 되죠. 심지어 고기의 식감도 많이 떨어지고요.

 

파스타면

파스타면을 조리하기 전에 물로 씻는 경우 녹말 성분이 사라지게 됩니다. 그럴 경우 면에 소스가 흡착이 풍미 깊은 요리를 즐기기 어렵죠. 대신에 파스타면은 뜨거운 물에 적절한 시간대로 삶고 , 차가운 물에 가볍게 헹궈주면 탄성 있고 쫀득한 식감이 완성돼요!

 

생선

물에서 생선도 조리 전에 물로 씻을 경우 오염이 위험이 크다는 사실! 산지에서 이미 세척하고 손질된 생선은 가정에서 바로 익혀서 조리해 드셔도 문제없어요. 피가 아주 고여있거나 이물질이 있다면 키친타월로 가볍게 닦아주면 됩니다. 생선을 만진 손이나 도구로는 다른 물건이나 식재료에 바로 접촉하지 말고 깨끗하게 소독한 뒤에 사용해주세요.

 

생닭

생닭을 물에 씻을 경우 캄필로박터균에 감염된 물이 다른 식재료나 싱크대에 옮겨갈 있어요. 캄필로박터균은 익힌 닭고기를 먹었을 식중독, 장염 등의 질환을 일으킵니다. 끓는 물에 짧게 데친 조리하는 것도 방법입니다.

 

포도

포도는 먹기 직전에 꼼꼼히 세척해야 하는 과일인 알았는데? 빠득빠득 씻어내는 것이 좋지 않다는 사실! 과하게 씻을 경우 포도의 당분이 씻겨가 맛이 많이 저하됩니다. 씻고 냉장 보관할 경우에도 쉽게 변질해 오랫동안 보관하기 어렵습니다. 보관용 포도들은 씻지 말고 그대로 보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