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갗이 비치는 의상은 봄/여름 컬렉션의 단골 손님이지만 대부분은 그 손님을 바라만 볼 뿐이다. 그런데 이번에는 얘기가 좀 다르다. 비침의 강약을 조절한 다양한 분위기의 시스루 스타일이 우아한 관능미로 여심을 자극한다. 옷 입기에 있어서 꽤나 보수적인 당신을 위해 비치는 옷 공략법을 준비했다.

1 선글라스는 39만원, 지방시 바이 다리인터내셔날(Givenchy by DariInternational). 2 스톤 장식의 목걸이는 가격미정, 모그(Mogg). 3 브래지어는 10만8천원, 캘빈 클라인 언더웨어(Calvin Klein Underwear). 4 큐빅 소재의 펜던트 목걸이는6만8천원, 세렌 컬렉션(Seren Collection). 5 실크소재의 블라우스는 33만8천원, 디아나올빙(Diana Orving). 6 가죽 클러치백은 12만9천원, 쿠아(Qua). 7 면과 실크 혼방 소재의 와이드 팬츠는 35만5천원, 모그. 8 펀칭 장식의 소가죽 펌프스는 23만8천원, 마이클 코어스(Michael Kors). 9 소가죽 소재의 스트랩 슈즈는 29만5천원, 시스템(System).


Solution 2 스타일별 시스루 룩 입기


단계별로 원하는 비침의 정도를 결정했다면 어떤 스타일의 시스루 룩을 입을 것인가를 고민할 차례다. 어떤 소재와 실루엣을 매치하느냐에 따라 전혀 다른 분위기의 시스루 룩이 연출된다.

MINIMAL CHIC
이번 시즌에 시스루 룩이 부각된 이유 중 하나는 미니멀 스타일이 트렌드의 중심에 있었기 때문이다. 군더더기 없는 실루엣으로 완성한 시스루 룩은 결코 쉽지 않은 시스루 룩을 한층 쉽고 간결하게, 그리고 세련되게 표현하는 방법을 제안하고 있다. 간결한 분위기의 시스루 룩을 연출할 때에 가장 효과적인 소재는 오간자나 시폰 소재. 과장된 장식이 없을수록 그 멋은 배가된다. 또 흰색, 검은색, 베이지색 등 무채색 계열의 색상을 선택하면 좀 더 안전하다. 여기에 전체적으로 가늘고 긴 실루엣을 곁들이면 더욱 세련된 시스루 룩을 즐길 수 있다.



1 선글라스는 20만원대, 휠라 바이다리인터내셔날(Fila by Dari International). 2 나일론 소재의 점퍼는 18만8천원, EXR. 3 폴리에스테르와 면혼방 소재의 메시 톱은 5만9천원, 르샵(Le shop). 4 금장 장식의 소가죽 호보백은 97만5천원, 마이클 코어스. 5 나일론 소재의 벌룬 쇼츠는 가격미정, EnC. 6 흰색 메탈시계는 49만5천원, 코치워치 바이 갤러리어클락(Coach Watch by GalleryO’clock). 7 줄무늬 스트랩 시계는10만원대, 와이즈오페(Wise&Ope). 8 캔버스 소재의 하이탑 스니커즈는 30만원대, 파토갸쓰(Pataugas). 9 스웨이드 소재의 스트랩 슈즈는 가격미정, 쥬세페 자노티 바이 엘본더스타일(Giuseppe Zanotti by Elbon the Style).

SMART SPORTSWEAR
시스루 룩을 한층 경쾌하게 즐기려면 스포츠 무드가 제격이다. 이번 시즌 트렌드로 떠오른 메시 소재를 활용하면 더욱 근사한데, 메시 소재로 매력적인 스포츠 룩을 완성한 이자벨 마랑, 타쿤, 스포트막스, 리드 크래코프 컬렉션을 참고해보자. 이들 컬렉션에 공통으로 등장한 아이템은 흰색의 메시 톱과 원피스. 산뜻한 흰색을 더함으로써 메시 소재가 풍길 수 있는 거친 느낌을 한결 부드럽게 만든다. 또 투명 비닐 같은 느낌의 폴리에스테르나 PVC 소재를 선택하면 멋진 스포츠 룩을 연출할 수 있다. 여기에 생생한 색상을 살짝 곁들이면 더욱 생동감 있어 보인다.



1 크리스털 소재의 목걸이는 30만원, 스와로브스키(Swarovski). 2 레이스톱과 브래지어는 61만원, 1423 나이브 워터(1423 Navie Water). 3 소가죽 소재의 숄더백은 10만8천원, 파슬코리아(Fossile Korea). 4 뱀피무늬를 장식한 송아지 가죽 클러치백은 39만원, 코치넬리(Coccinelle). 5 안감이 덧대어진 레이스 스커트는 2백62만원, 발렌티노(Valentino). 6 리본 장식의 소가죽 오픈토 슈즈는 5만9천원, 누오보 바이 호킨스(Nuovo by Hawkins). 7 레이스소재의 부티는 1백48만원, 지미추 바이 엘본더스타일(Jimmy Choo by Elbon the Style).

GRACEFUL LACE
우아한 레이스 소재가 만들어내는 시스루 룩은 여자라면 한번쯤 입어보고 싶은 충동을 갖게 한다. 모델 이영진 또한 이번 시즌 도전해보고 싶은 시스루 룩으로 레이스의 로맨틱 무드를 꼽았는데, 엄마의 것을 빌려 입은 느낌을 풍기지 않기 위해서는 잘록한 허리선을 드러내라고 조언한다. 레이스의 멋은 한끗 차이다. 지나치게 치렁치렁한 장식의 레이스는 웨딩드레스 같은 느낌을 풍기고, 애매모호한 색상은 낡은 느낌을 주며, 패턴이 크면 나이 들어 보이는 역효과를 줄 수도 있다. 레이스 사이로 살짝살짝 드러나는 살갗의 비침을 우아하고 고급스럽게 표현하기 위해서는 흰색이나 검은색의 간결한 색상, 여성스러움을 드러내는 잘록한 허리에 주목하는 것이 좋다.



1 실크 소재의 드레스는 가격미정, 필로소피(Philosophy). 2 줄무늬 플라스틱 뱅글은 각2만원대, 아즈나브르(Aznavour). 3 실 소재의 뱅글은 가격미정, JP 클라리쎄(JP Clarisse). 4 드레스 안에 연출한 메시 보디슈트는 가격미정, 보브(Vov). 5 소가죽 소재 클러치백은 15만9천원, 라빠레뜨(Lapalette). 6 프린지 장식의 소가죽 스트랩 슈즈는1백15만원, 체사레 파조티(Cesare Paciotti). 7 밀짚 굽의 가죽 웨지힐 슈즈는 가격미정, 질 스튜어트(Jill Stuart).

EXOTIC PRINT
프린트가 드리워진 시폰이나 실크 소재의 톱과 원피스는 이국적인 느낌의 시스루 룩을 연출하기 좋다. 특히 이번 시즌 또 하나의 트렌드인 맥시 드레스를 선택하면 효과적인데 기존에는 살갗의 비침을 가리기 위해 안에 슬립 원피스를 매치했다면 이번 시즌만큼은 새로운 스타일링에 도전해보길 권한다. 비침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편이라면 보디 슈트로 다리선을 드러내면 한결 시원하고 날씬해 보이며, 살갗이 많이 비치는 편이라면 프린트가 없는 또 다른 미니드레스를 매치해 레이어드 스타일링을 연출하는 것도 멋스럽다. 프린트가 화려할수록 간결한 디자인의 이너웨어가 더 잘 어울리며 큼직한 주얼리나 밀짚 소재의 액세서리를 함께 매치하면 이국적인 분위기는 배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