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들의 현명한 뷰티 소비를 위해 2007년부터 시작된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가 9회째를 맞았다. 역대 최대 규모의 브랜드와 테스터가 참여해 치열한 경쟁을 벌인 결과 올해 최고의 화장품으로 선정된 주인공을 지금 바로 확인해보길!

Men
피부관리에 대한 남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화장품에 대한 투자 역시 늘어남에 따라 지난해에 비해 남성용 스킨케어 신제품 출시가 눈에 띄게 많아졌다. 특히 남성용 에센스가 스킨케어의 필수품으로 자리 잡으면서 설화수와 Re:NK를 비롯해 많은 브랜드에서 남성용 에센스를 처음으로 출시했다. 남성용 화장품이 스킨케어 단계별로 점차 세분화되는 경향을 보이고는 있지만 쉽고 간단하게 스킨케어를 끝내고자 하는 남자들의 바람은 여전했다. 이를 충족하기 위해 올인원 제품의 출시가 늘어나 올해는 올인원 제품을 남성용 화장품 카테고리에 새롭게 추가했다. 남자들은 면도후 곧바로 스킨케어 제품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아 클렌저와 토너 모두 사용했을 때 피부에 자극이 없는지 여부를 가장 중요하게 평가했다. 남자들 역시 보습을 중요시하면서 세정력이나 청량감이 떨어지더라도 사용 후 피부에 촉촉함이 남아 있어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는 클렌저와 토너가 높은 점수를 받았다. 에센스와 올인원, 모이스처라이저 역시 사용 후 즉각적으로 촉촉함이 느껴지고 보습력이 오래 유지되는 제품이 위너에 선정됐다. 보습효과 다음으로는 제형이 가볍고 흡수가 잘되는지 여부를 중요하게 꼽았다. 헤어 왁스는 고정력은 조금 떨어지더라도 질감이 부드럽고 촉촉해 뭉침 없이 발리는 제품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1 FACIAL CLEANSER

AWARD WINNER
톰 포드 뷰티의 포 맨 퓨리 파잉 페이스 클렌저 무스 거품이 모공 속 노폐물을 씻어낸다. 식물 추출물과 한방 성분을 혼합해 피부를 맑게 정화한다. 150ml 6만5천원.

EDITOR’S PICK
미쟝센의 멘 워터리차징모이스춰 클렌징 폼 피부에 에너지와 활력을 주는 타우린 에너자이징 샷™을 함유해 피부를 생기 있게 한다. 150ml 1만7천원대.

 

2 TONER

AWARD WINNER
BRTC 옴므의 타임리버싱 퍼펙트 토너 인삼열매 발효 성분과 하수오 추출물이 늘어진 모공을 조여주고 유수분 밸런스를 조절한다. 120ml 2만5천원.

EDITOR’S PICK
네이처리퍼블릭의 스네일 솔루션 옴므 스킨 청정 지역의 달팽이 점액 여과물이 90% 함유돼 거칠어진 피부결을 매끈하고 탄탄하게 한다. 170ml 2만2천원.

 

3 ESSENCE

AWARD WINNER
Re:NK의 셀 투 셀 옴므 에센스 피부 활성에 도움을 주는 독자 단백질 성분을 담은 100만 개의 셀 원형이 피부 속 밀도를 채워 피부를 탄탄하게 한다. 70ml 15만원.

EDITOR’S PICK
네이처리퍼블릭의 아프리카 버드 옴므 올인원 프레시 컨트롤러 피지 분비가 많은 지. 복합성 피부도 산뜻하게 사용할 수 있을 만큼 끈적임이 없다. 150ml 2만5천원.

 

4 ALL- in- ONE

AWARD WINNER
보닌의 올인원 하이드레이트 에탄올이 첨가되지 않아 면도 후에 사용해도 따끔거림이 없고 피부결을 부드럽게 정돈한다. 100ml 3만3천원.

EDITOR’S PICK
XTM 스타일 옴므의 올인원 엑스퍼트 토너와 로션, 에센스, 크림 단계를 하나로 축약한 제품으로 보습 성분을 풍부하게 함유했다. 100ml 2만8천원.

 

5 MOISTURIZER

AWARD WINNER
아이오페의 맨 하이드로 포스 크림 자일리톨로 만든 당류 성분이 피부 속 수분을 보호하고 콜라겐의 합성을 증가시켜 피부 탄력을 높인다. 50ml 3만7천원대.

EDITOR’S PICK
랩시리즈의 에이지 레스큐 +워터-차지드 젤 크림 산화방지제 융합 성분이 외부 자극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인삼 캡슐이 활력을 부여한다. 50ml 6만9천원대.

 

6 HAIR WAX HOLD

AWARD WINNER
모로칸오일의 몰딩 크림 섬유질이 풍부한 크림 타입 왁스로 머릿결을 섬세하게 정돈하고 매트한 질감으로 마무리된다. 100ml 3만5천원.

EDITOR’S PICK
시세이도 프로페셔널의 트루이펙터 헤어팩트 끈적임이 없는 오일 프리 포뮬러로 담배 냄새의 모발 흡착을 방지하는 데오도란트 성분을 담았다. 80g 2만4천원.

 

Hair
두피와 모발 관리에 대한 높아진 관심을 반영하듯 새로 출시된 샴푸는 두피 혹은 모발 관리에 특화된 제품이 대부분이었다. 이를 반영해 샴푸 카테고리를 두피 전용과 모발 전용으로 나눠 테스트를 진행했다. 차분한 헤어 스타일보다는 볼륨이 살아 있는 헤어 스타일을 선호하고, 가늘고 힘 없는 모발 때문에 고민하는 이들이 많아지면서 두피 전용 샴푸를 비롯해 헤어 컨디셔너, 헤어팩, 헤어 에센스 모두 사용 후 모발이 기름지거나 잔여감이 남지 않는 제품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향에 대한 높아진 취향은 헤어 제품에도 고스란히 반영돼 자몽향이나 복숭아향, 바닐라향 등 다양한 향을 담은 제품이 출시된 점도 주목할 만하다. 위너와 에디터스픽에 선정된 제품 대부분은 향에 대한 선호도 면에서 상위권에 올라 헤어 제품을 평가할 때 향이 중요한 요소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두피 전용 샴푸는 세정력이, 모발 전용 샴푸는 사용 후 모발이 차분해지는 정도와 함께 세정력이 가장 중요한 평가항목으로 꼽혔다. 헤어 컨디셔너와 헤어팩, 헤어 에센스는 사용 후 모발이 부드럽고 윤기가 나는 정도보다 사용 후 모발이 처지지 않고 산뜻하게 마무리되는 점을 더 높이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때문에 제형이 무거워 흡수력이 떨어지고 사용 후 모발이 번들거리거나 처지는 제품은 대체로 낮은 평가를 받았다.

1 SCALP SHAMPOO

AWARD WINNER
아모스프로페셔널 센시더마 샴푸 저자극의 두피 전용 샴푸로 끈적이는 두피와 불쾌한 냄새, 비듬을 없애고 청량함을 남긴다. 500g 2만원대.

 EDITOR’S PICK
시세이도 프로페셔널의 더 헤어 케어 휀테 포르테 샴푸 퓨리파잉 두피 보호막 강화 기술을 적용해 홍반과 비듬, 건조함 등
두피 트러블을 방지한다. 250ml 3만원.

2 HAIR SHAMPOO

AWARD WINNER
케라스타즈의 방 디스플린 아미노 애시드 성분이 모발 섬유질 속 빈 공간을 촘촘하게 채워 가늘고 힘없는 머릿결을 매끄럽게 한다. 250ml 3만6천원대.

EDITOR’S PICK
미쟝센의 퍼퓸 샴푸 포에버 피오니 플로리스트 에디션 영국의 플라워 브랜드인 맥퀸즈와 협업한 샴푸로 향의 지속력을 높이는 뉴트라 부케™ 성분을 담았다. 600ml 1만3천원.

3 CONDITIONER 

AWARD WINNER
케라시스 네이처링의 수분충전 수딩 컨디셔너 보습력이 우수한 알로에 베라 성분이 모발에 수분을 공급해 머릿결을 촉촉하게 한다. 500ml 1만3천5백원.

EDITOR’S PICK
오가니스트의 내추럴 발효초 컨디셔너 풍부한 거품이 두피에 쌓인 먼지를 세정하고 상큼한 시트러스 잔향이 오래도록
남는다. 500ml 1만4천9백원대.

4 HAIR PACK

AWARD WINNER
엘라스틴의 바이오테라피 트리트먼트 펌과 염색으로 인해 모발 표면 지질이 소실되는 증상을 예방하고 모링가 오일 성분이 윤기를 남긴다. 300ml 1만3천원대.

EDITOR’S PICK
이지엔의 푸딩 살롱 본딩 헤어 팩 손상된 모발에 아미노산 코팅막을 형성해 가늘고 약해진 모발을 부드럽게 하고 탄력을 강화한다. 350ml 2만2천원

5 HAIR ESSENCE

AWARD WINNER
케라스타즈의 크로놀로지스트 퍼퓸 오일 리치한 오일 텍스처지만 사용감이 가볍고 모발에 보습막을 형성해 윤기를 남긴다. 120ml 7만2천원.

EDITOR’S PICK
로레알파리의 엑스트라 오디네리 오일 장미와 연꽃 등 6가지 꽃 추출물이 모발에 탄력과 윤기를 부여하고 끈적임을 남기지 않는다. 100ml 1만8천원대.

 

Body
올해 보디 카테고리에는 역대 최다 제품이 출품됐다. 보디 제품이 온 가족이 함께 쓰는 저관여 제품에서 향수처럼 개개인 의 취향이 반영된 고관여 제품으로 변함에 따라 관심과 투자가 늘어난 결과다. 이에 따라 신제품 중 마트에서 파는 대용량 저가 제품의 비중은 줄어든 대신 중고가 제품의 비중은 크게 늘었다. 더모 코스메틱, 스킨케어, 메이크업, 향수 등 다양한 브랜드가 보디 제품을 출시했다는 점도 눈에 띄는 변화다. 보디 케어에 있어 세정이나 각질 제거보다 보습이 중요한 관심사로 떠오르면서 보디 클렌저와 보디 스크럽 모두 세정력이나 각질 제거 효과가 조금 떨어지더라도 피부에 자극이 적고 사용 후 피부가 땅기거나 건조해지지 않고 피부의 부드러움이 남아 있는 제품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보디 모이스처라이저와 핸드 크림은 사용 후 피부가 부드러워진 정도나 보습효과의 지속력보다 제품의 흡수력과 사용 후 잔여감을 더 중요한 평가 항목으로 꼽았다. 흡수가 빠르고 산뜻하고 보송보송하게 마무리되는 제품이 위너로 선정됐다. 니치 향수의 영향으로 다양한 향을 접할 기회가 많아짐에 따라 머스크나 우디 계열처럼 중성적인 향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처음부터 달콤한 과일향이나 진한 꽃향이 짙게 풍기는 제품보다는 향이 은은하고 잔향이 오랫동안 퍼지는 제품을 선호하는 경향을 보였다.

1 BODY CLEANSER

AWARD WINNER
보테가 베르데 by 벨포트의 스플렌디드 피어니 배쓰 앤 샤워 폼 로맨틱한 작약꽃 향이 기분 좋게 번지고 풍성한 거품이
노폐물을 닦아낸다. 200ml 1만2천5백원.

EDITOR’S PICK
조 말론 런던의 우드 세이지 앤 씨 솔트 바디 워시 샤워 후에도 피부가 건조하지 않고 신선한 바다공기, 흙 내음이 조화를
이룬 우디향이 감돈다. 250ml 6만원

2 BODY MOISTURIZER

AWARD WINNER
몰튼 브라운의 블루밍 허니서클 & 화이트 티 보디 로션 건조함으로 인해 거칠어진 피부결을 부드럽게 정돈한다. 300ml 4만2천원.

EDITOR’S PICK
로라 메르시에의 수플레 바디 크림 따르떼 오 시트롱 수플레 질감으로 피부에 부드럽게 흡수되고 달콤한 향기가 피부를 감싼다. 300g 7만9천원.

3 BODY SCRUB

AWARD WINNER
빌리프의 딜라이트풀 포밍 바디 스크럽 100% 천연 스크럽제인 가문비 나무 껍질과 호두껍데기 가루가 각질과 노폐물을 부드럽게 제거한다. 200ml 2만원대.

EDITOR’S PICK
퓨어힐스의 카카두플럼 밀키 바디스크럽 비타민C가 풍부한 카카두플럼 추출물이 피부를 보드랍게 하고 복숭아향이 기분을 상쾌하게 한다. 250ml 4만2천원.

4 HAND CREAM

AWARD WINNER
올빚의 발효스파 핸드 트리트먼트 핸드 앤 네일 우아한 로즈 달맞이꽃 발효수가 건조함을 예방하고 동백오일 성분이
수분 보호막을 형성한다. 50m×2개 3만원.

EDITOR’S PICK
해피바스의 멜팅 핸드버터 피부에 부드럽게 녹아들어 끈적임이 남지 않고 콩에서 추출한 소이버터와 가드니아 성분이 수분 보습막을 만든다. 45g 8천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