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들의 현명한 뷰티 소비를 위해 2007년부터 시작된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가 9회째를 맞았다. 역대 최대 규모의 브랜드와 테스터가 참여해 치열한 경쟁을 벌인 결과 올해 최고의 화장품으로 선정된 주인공을 지금 바로 확인해보길!

올해 <얼루어> 베스트 오브 뷰티는 역대 최다인 211개 브랜드가 참여해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코리안 뷰티의 성장과 온라인 쇼핑몰, 모바일 앱, 드럭스토어 등 유통 채널의 다각화를 반영하듯 신생 브랜드의 참여가 두드러졌던 것. 2014년 6월부터 2015년 5월 사이에 출시된 제품 중 차1 심사 후보 제품만 1166개에 달할 정도였다. 이들 제품 중 <얼루어> 뷰티 에디터들의 테스트를 통한 1차 심사를 거쳐 총 54개 카테고리, 700개 제품이 블라인드 테스트 후보로 선정됐다. 또한 역대 최대 규모의 테스터가 참여해 심사의 정확성과 공정성을 높인 것도 주목할 만한 점이다. 특히 <얼루어> 독자 블라인드 테스터를 지난해 60명에서 100명으로 확대하고, 서울시내 번화가에서 블라인드 테스트가 가능한 <얼루어> 뷰티 버스를 도입해 더 많은 테스터가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메이크업 제품의 카테고리가 더 다양해지고 각 항목별로 출시된 신제품의 수도 많아 더 정확한 평가를 위해 프리랜스 아티스트뿐 아니라 김활란 뮤제네프, 우현증 메르시, 이희 헤어&메이크업, 정샘물 인스피레이션, 차홍 아르더 등 대표적인 헤어 & 메이크업 살롱에도 블라인드 테스트를 의뢰해 총 51명의 헤어 &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심사위원으로 활약했다. 그 결과 일반인 블라인드 테스터 1100명을 비롯해 헤어 & 메이크업 아티스트 51명, <얼루어> 뷰티 에디터 4명 등 총 1155명의 테스터가 참여해 그 어느 때보다 엄정한 심사가 이뤄졌다.

올해 역시 브랜드와 제품명을 전혀 알 수 없도록 전 제품을 공병에 담거나 제품 패키지를 검은색 테이프로 완벽하감게싸 제품의 품질 이외의 다른 요소를 완벽히 차단한 상태에서 모든 제품을 직접 사용해보고 그 결과를 토대로 수상 제품을 공정하게 선정했다. 특 올히해는 블라인드 테스트 반영 비율을 기존 60%에서 100%로 확대하고, 6월 27일부터 7월 31일까지 일반인 블라인드 테스터와 헤어 & 메이크업 아티스트, <얼루어> 뷰티 에디터가 진행한 블라인드 테스트 결과를 반영해 올해 최고의 화장품을 선정했다. 올해 새롭게 신설된 온라인 어워드 카테고리는에 자랑하고 싶은 코리안 뷰티 브랜드, 가장 기억에 남는 뷰티 협업, 올해 최고의 뷰티 광고, 최고의 플래그십 스토어. 뷰티 브랜드와 최고의 궁합을 자랑하는 모델 등 총 11개 부문에 걸쳐 심사가 진행됐으며, <얼루어>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800여 명의 독자가 참여했다.

 

Makeup
올해 ‘민낯 메이크업’이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세럼처럼 묽은 제형의 리퀴드 파운데이션과 입자가 고운 파우더 파운데이션이 위너와 에디터스픽으로 선정됐다. 베이스 메이크업이 가벼워진 대신 피부톤을 화사하게 보정하는 것이 중요해지면서 지난해 등장한 스킨 피니셔 자리를 메이크업 기능에 충실한 일루미네이터가 이어받았다. BB크림과 CC크림 신제품 출시는 눈에 띄게 줄었지만 쿠션 팩트는 최종 후보에 오른 제품만 30개에 달할 만큼 여전히 강세였다. 그만큼 가장 치열한 접전이 예상됐는데, 위너와 에디터스픽 모두 아모레퍼시픽 브랜드인 라네즈와 아이오페가 차지했다. 이 밖에 자연스러운 음영 메이크업이 인기를 끌면서 펜슬 아이라이너는 질감이 부드러워 그러데이션하기에 좋고 번지지 않는 제품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해 립 래커가 추가되면서 틴트와 글로스, 래커로 세분화된 립 제품은 올해 리퀴드 립 카테고리로 통합되는 변화를 보였다. 리퀴드 립 제품은 색상과 상관 없이 틴트처럼 진하게 발색되고 촉촉하게 마무리되는 제품이 위너와 에디터스픽으로 뽑혔다. 립스틱 역시 매트한 제형 대신 촉촉한 제형의 제품이 대세를 이뤘고, 이를 반영해 올해는 립스틱 카테고리를 제형 대신 레드와 오렌지, 핑크 컬러로 나눠 평가했다. 립스틱은 발색이 선명하고 크림처럼 부드러운 질감의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게 나타났다. 특히 올해는 립 제품 분야에서 나스와 맥, 바비 브라운, 비디비치, 로라 메르시에 등 백화점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더불어 토니모리, 투쿨포스쿨, 더페이스샵, 페리페라 등 로드숍 브랜드의 활약이 돋보였다.

 

 

 

 

 

 





1 BB CREAM

AWARD WINNER
로레알파리의 루센트 매직 비비 에센스 핑크 베이지 바르는 순간 파우더리하게 변하는 제형으로 핑크 베이스가 피부톤을
화사하게 보정한다. 20ml 2만9천원대.

 

EDITOR’S PICK
아이오페의 UV 쉴드 선 비비 SPF50+/PA+++ 1호 산뜻한 수분 베이스 제형이라 피부에 얇게 밀착되고 칙칙한 피부를 화사하게 한다. 40ml 3만2천원대

 

2 CC CREAM

AWARD WINNER
토니모리의 내추럴스 산양유 맑은 씨씨 SPF30/PA++ 1호 퓨어밀크 산양유를 함유해 우유팩을 하고 난 듯 피부톤을 맑고 환하게 보정한다. 40g 2만원.

 

EDITOR’S PICK
어퓨의 톤 업 CC크림 & 하이라이터 장미수와 해양 심층수 성분을 담아 피부를 촉촉하게 하고 핑크 펄의 하이라이터가 함께 내장되어 있다. 30ml 1만8천원.

 

3 PRIMER

AWARD WINNER
안나수이의 에센스 프라이머 실드 오일 폼이 피부에 얇은 보습 필름막을 형성해, 촉촉함을 부여해 파운데이션의 밀착력을 높인다. 30ml 3만7천원.

 

EDITOR’S PICK
로레알파리의 베이스 매직 프라이머 오일과 파우더를 배합해 모공과 미세라인을 촘촘히 메워 벨벳처럼 매끄러운 피부결을
완성한다. 15ml 1만8천원대.

 

4 ILLUMINATOR

AWARD WINNER
버버리의 프레쉬 글로우 루미너스 플루이드 베이스 1호 누드 래디언스 초미립자 일루미네이터 성분이 피부에 화사한 빛을 더한다. 30ml 5만5천원대.

 

EDITOR’S PICK
다비의 래디언트 글로우 스타터 보습 성분이 풍부한 나파 그레이프 워터 콤플렉스가 수분크림을 바른 듯 피부를 촉촉하게 한다. 40ml 4만2천원.

 

5 LIQUID FOUNDATION

AWARD WINNER
랑콤의 뗑 미라클 아우라 파운데이션 P- 02호 노랗고 칙칙한 피부톤에 자연스러운 장밋빛을 더해 화사하고 생기있게 한다. 30ml 6만7천원.

 

EDITOR’S PICK
에스쁘아의 프로 테일러 리퀴드 파운데이션 아이보리 퓨어 페이스 테일러링 폴리머™가 피부 속은 탄탄하게 채우고 표면은 매끈하게 한다. 30ml 3만2천원.

 

6 BLUSHER

AWARD WINNER
카고 by 벨포트의 블러쉬 더 빅 이지 실키한 텍스처로 피부에 매끄럽게 발리고 색이 부드럽게 번져 자연스러운 홍조가 표현된다. 8.9g 3만7천원.

 

EDITOR’S PICK
시세이도 마끼아쥬의 드라마틱 무드 베일 RD100 연핑크색과 코럴, 진핑크색을 둥글리듯 섞어 바르면 장밋빛 색감이 연하게 물든다. 8g 4만5천원.





7 COMPACT FOUNDATION

AWARD WINNER
베네피트의 헬로 플로리스 SPF 15 아이보리 고운 입자가 부드럽게 피부를 감싸 피부 결점을 커버하고 보습 성분이 풍부해 건조하지 않다. 7g 5만5천원.

 

EDITOR’S PICK
겔랑의 란제리 드 뽀 컴팩트 파운데이션 1호 페일 베이지 바이오 퓨전 마이크로 메시 복합체가 밀착력을 높여 화사함이 오래간다. 10g 8만5천원.

 

8 CONCEALER

AWARD WINNER
비디비치의 퍼펙트 페이스 컨실러 듀오 1호 다크 스팟을 커버하는 핑크 베이지 컬러와 뾰루지 자국을 커버하는 옐로 베이지로 구성된다. 2g×2개 4만5천원.

 

EDITOR’S PICK
닥터자르트의 비비 메이트 컨투어링 키트 뉴트럴라이징 식물성 오일 성분을 함유한 크림 타입 질감으로 들뜸 없이 깔끔하게 발린다. 18ml(6ml×3개 세트) 3만8천원.

 

9 CUSHION PACT

AWARD WINNER
라네즈의 비비쿠션 안티에이징 SPF50+/ PA+++ 13호 트루 베이지 다이내믹 콜라겐 EX가 콜라겐 순환을 촉진해 피부를 탄력 있게 한다. 15g×2개 4만원대.

 

EDITOR’S PICK
아이오페의 에어쿠션ⓇXP 인텐스 커버 SPF50+/ PA+++ 21호 입자가 다른 파우더가 섞여 피부에 균일하게 밀착되고 윤기를 남긴다. 15g×2개 4만원대.

 

 

10 MASCARA

AWARD WINNER
메이블린 뉴욕의 메가 아이즈 워터프루프 마스카라 굵기가 다른 두 개의 브러시가 내장된 마스카라로 뭉침 없이 깨끗이 발리고 속눈썹이 풍성해 보인다. 10ml 1만6천원.]

 

EDITOR’S PICK
랑콤의 그랑디오즈 스머지 프루프 1호 마스카라 봉이 굽어 있어 속눈썹 안쪽과 눈꼬리 부분에 바르기에 편리하고 속눈썹을 길고 풍성하게 연출한다. 10g 4만4천원대.

 

11 PENCIL EYE LINER

AWARD WINNER
식스틴브랜드의 16 펜슬 라이너 블랙 리퀴드 제형을 굳힌 크리미한 텍스처로 부드럽게 발리고 땀과 유분에 의해 쉽게 번지지 않는다. 0.5g 1만2천원.

 

EDITOR’S PICK
슈에무라의 드로잉펜슬 3호 블루 블랙 발색이 선명해 눈매가 깊고 또렷해 보이고 땀과 유분기에 의해 쉽게 번지지 않는다. 1.2g 2만7천원대.

 

12 LIQUID EYE
LINER AWARD WINNER

페리페라의 홀리 딥 라이너 마커 1호 블랙 얇고 탄력 있는 브러시가 내장돼 가늘고 정교한 라인을 그릴 수 있다. 1g 1만2천원.

 

EDITOR’S PICK
루나의 익스트림 샤프 리퀴드 아이라이너 카본 블랙 피그먼트가 들어 있어 발색이 선명하고 바르는 즉시 매끈하게 코팅되어 번지지 않는다. 3ml 1만8천원.





 

13 EYE BROW MASCARA

AWARD WINNER

맥의 프로 롱웨어 워터 프루프 브로우 세트 레드 체스트넛 브러시가 작아 꼼꼼하게 바르기 좋고 골드빛의 브라운 컬러로 .눈썹색을 고정한다. 5g 2만4천원.

 

EDITOR’S PICK

케이트의 아이브로우 컬러 N 라이트 브라운 촉촉한 리퀴드 타입으로 눈썹을 매끈하게 코팅해 눈썹결을 부드럽게 살리고 색을 입힌다. 7g 1만3천원.

 

14 EYE SHADOW

AWARD WINNER
메이크업 포에버의 아티스트 섀도 546 타로 젤 파우더 제형으로 눈꺼풀에 쫀쫀하게 밀착되고 뭉침 없이 선명하게 발색된다. 2g 3만2천원.

 

EDITOR’S PICK
바비 브라운의 롱웨어 크림 섀도 스틱 23호 더스티 모브 오일과 왁스, 필름 형성막이 배합되어 한 번만 펴 발라도 발색이 선명하고 오래간다. 1.63g 4만원대.

 

15 EYE SHADOW PALETTE

AWARD WINNER
디올의 5 꿀뢰르 646 30 몽테뉴 연핑크색과 아이보리색부터 베이지, 다크 브라운 컬러까지 차분한 분위기의 웜톤 계열로 구성된다. 6g 8만2천원.

 

EDITOR’S PICK
브이디엘의 엑스퍼트 컬러 아이북 6.4 NO.1 웜 톤 매트한 제형의 베이스와 펄, 글리터가 섞인 메탈릭한 색감의 열두 가지 아이섀도로 구성된다. 9.6g 4만8천원.

 

16 LIP BALM

AWARD WINNER 
아벤느의 콜드크림 립크림 쉽게 갈라지고 부르튼 입술을 위한 입술 전용 크림. 투명한 제형이 입술에 착 달라붙어 오랫동안 촉촉하다. 15ml 1만4천원. 

 

EDITOR’S PICK
바이오더마의 아토덤 립스틱 입술 건조함을 예방하는 특허 성분과 해조 추출물, 비즈왁스 성분이 메마른 입술에 수분과 윤기를 부여한다. 4g 1만5천원.

 

17 RED LIPSTICK

AWARD WINNER
나스의 어데이셔스 립스틱 라나 오렌지색 레드 컬러가 안색을 화사하게 밝힌다. 입술 속은 촉촉하게, 겉은 매트한 질감으로 마무리된다. 4.2g 3만9천원.

 

EDITOR’S PICK
토니모리의 키스러버 립 클릭 레드벨벳 사선형으로 커팅된 단면이 입술라인에 부드럽게 밀착되고 입술색이 선명하게 표현된다. 2.2g 9천8백원.

 

18 PINK LIPSTICK

AWARD WINNER
바비 브라운의 리치 립 칼라 43호 이비자 핑크 옅은 푸른빛을 띠는 핑크 색상으로 입술을 부드럽게 감싸듯 매끄러운 질감으로 바를 수 있다. 3.8g 3만8천원대.

 

EDITOR’S PICK
헤라의 루즈 홀릭 147호 수프림 핑크 고탄력 신소재 텍스처를 적용해 입술에 쫀쫀하게 밀착되고 핑크빛 입술색 덕분에 피부톤이 깨끗해 보인다. 3g 3만5천원.

 





19 ORANGE LIPSTICK

AWARD WINNER

비디비치의 루즈 엑셀랑스 인텐스 126호 세비야 코랄 오렌지 색상으로 히알 루론산 필링 스피어스가 입술 굴곡을 채워 입술이 도톰해 보인다. 3.6g 3만5천원.

 

EDITOR’S PICK
맥의 립스틱 네온 오렌지 앰플리파이드 펄이 섞이지 않은 레드 오렌지 계열 립스틱으로 제형이 촉촉해 입술에 가볍게 녹아든다. 3g 2만9천원.

 

20 RED LIQUID LIP 

AWARD WINNER 

로라 메르시에의 실크 립 페인트 버밀리안 레드 실크처럼 입술에 착 감기고 고농도의 선명한 색감으로 진하게 발색된다. 6ml 3만9천원.

 

EDITOR’S PICK
투쿨포스쿨의 체크 글로시 블라스터 틴트 1호 시크 레드 쉽게 지워지는 립글로스와 매트한 틴트의 단점을 보완해 색감
이 오래 유지되고 촉촉하다. 4.8ml 1만원.

 

21 PINK LIQUID LIP

AWARD WINNER

토니모리의 퍼펙트립스 쇼킹 립 1호 핑크쇼킹 립 타투를 한 듯 입술색이 쉽게 지워지지 않고 화려한 핑크 컬러라 입술이 생기 있어 보인다. 7g 1만2천원.

 

EDITOR’S PICK
더페이스샵의 잉크 립퀴드 핑크 오마주 립스틱의 풍부한 컬러와 틴트의 지속력, 글로스의 광택 효과가 하나로 결합된 플루이드 립 컬러. 4g 1만2천9백원

 

22 ORANGE LIQUID LIP 

AWARD WINNER 

캐시캣의 매치 립퀴드 201호 오렌지썸 틴트 성분이 함유되어 입술에 색이 자연스럽게 물들고 샤인 피팅 젤이 입술 표면에 광택을 더한다. 6g 2만원.

 

EDITOR’S PICK
페리페라의 페리스 틴트 잉크 3호 심쿵주의 잉크처럼 색이 스며들어 아무것도 안 바른 듯 가볍고 생생한 오렌지 컬러가 안색을 환하게 밝힌다. 8g 9천원.

 

23 LIP CRAYON

AWARD WINNER
코드 글로컬러의 L.립파스텔 미디움 레드 실리콘 파우더에 오일이 섞여 매끄럽게 발리고 펜슬 전용 샤프너가 내장되어 사용이 편리하다. 3g 1만5천원.

 

EDITOR’S PICK
잇츠스킨의 잇츠 탑 바이 이태리 새틴 립 펜슬 3호 오렌지 레드 제형이 무르거나 단단하지 않고 립스틱을 바른 듯 발색이 선명해 입술이 또렷해진다. 2.2g 1만2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