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이하 너사시)> 속 하지원의 스타일이 눈길을 모은다. 그녀의 스타일리스트 이보람이 말하는 하지원의 룩,



하지원의 패션이 부각된 이유 연기와 탄탄한 몸이 더 중요했던 이전 작품에 비해 <너사시>는 패션계에 종사하는 커리어우먼 역할이어서 스타일에 맘껏 욕심을 부릴 수 있었다.

 

하지원의 데일리 룩은 티셔츠에 데님 팬츠 차림의 베이식 스타일을 즐겨 입는다. 하지만 이번 드라마를 찍으면서 패션에 대해 관심이 부쩍 많아져서 전에 입지 않은 스타일에 대한 도전도 서슴지 않는다.

 

<너사시>의 오하나처럼 입으려면 잘록한 허리를 강조하면서 다리를 길어 보이게 하는 와이드 팬츠와 슬릿 스커트, 힙 라인이 돋보이는 펜슬 스커트 등 몸매가  탄력 있게 드러나는 옷을 선택해 여성미를 강조한다. 

 

<너사시>의 오하나 베스트 룩 하지원의 여성스러운 매력이 빛났던 돌체앤가바나의 핑크 블라우스와 펜슬 스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