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수영복 쇼핑에 열을 올리고 있을 당신을 위해 수영복 52벌을 골랐다. 패션 피플이 전하는 체형 결점을 감추는 수영복과 바캉스 스타일도 함께 전한다.



Surfing Power

서핑이 여름철 인기 스포츠로 떠오르면서 래시가드가 급부상했다. 상체를 가려주어 노출을 꺼리는 이들이 선호하는데, 자외선 차단 기능도 탁월해 햇볕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한다. 스포티한 스타일의 수영복과 함께 믹스매치하는 것이 베스트 스타일링. 보색의 컬러 블로킹으로 과감한 연출을 해야 멋스럽다. 

 

폴리에스테르 소재 원피스 수영복은 8만7천원, 오프닝.

폴리에스테르 소재 래시가드와 브리프는 9만4천원, 배럴.

폴리에스테르 소재 비키니는 8만9천원, 카파(Kappa).

폴리에스테르 소재 래시가드와 브리프는 10만8천원, 르꼬끄 스포르티브(Le Coq Sportif).

일론 소재 래시가드와 브리프는 6만9천원, 딤에크레스(Dim.E.Cres).

폴리에스테르 소재 래시가드는 7만9천원, 록시.

폴리에스테르 소재 래시가드는 9만9천원, 더 스튜디오 케이(The Studio K).

폴리에스테르 소재 래시가드와 브리프는 11만8천원, 올리브데올리브×배럴(Olive Des Olive×Barrel).

폴리에스테르 소재 래시가드는 14만8천원, 럭키 슈에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