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수영복 쇼핑에 열을 올리고 있을 당신을 위해 수영복 52벌을 골랐다. 패션 피플이 전하는 체형 결점을 감추는 수영복과 바캉스 스타일도 함께 전한다.



Classic Minimal
장식을 배제한 군더더기 없는 실루엣의 수영복은 세련되고 클래식한 수영복을 대표한다. 블랙과 화이트의 모노톤이 식상하다면, 올여름에는 비비드한 색상에 도전해볼 것. 강렬한 컬러가 보디라인을 강조하면서 세련됨을 유지한다. 

 

1 폴리아미드 소재 비키니는 44만6천원, 아장 프로보카퇴르(Agent Provocateur).

폴리아미드 소재  비키니는 5만원, 자라(Zara).

폴리에스테르 소재 비키니는 14만8천원, 데이즈 데이즈.

나일론 소재 비키니는 가격미정, 랄프 로렌 컬렉션.

폴리아미드 소재 비키니는 17만6천원, 라코스테 우먼(Lacoste Woman).

나일론 소재 원피스 수영복은 52만7천원, 라펠라(La Perla).

니트 소재 비키니는 5만8천원, 프로스트 제이(Prost J).

폴리아미드 소재 비키니는 가격미정, 에르메스(Hermes).

나일론 소재 원피스 수영복은 22만8천원, 엘스페이스 바이 샵 제이앤제이(L.space by Shop JNJ).

10 나일론 소재 수영복은 3만8천원, H&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