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맞이 구두 쇼핑에 나서는 당신을 위한 <얼루어>의 조언은 이거다. 납작한 글래디에이터 샌들과 스포츠 무드의 플랫폼 샌들이 유행의 중심에 있다는 것. 올여름에는 하이힐 슈즈는 잠시 넣어두길.



Platform Sandal  

플랫폼 샌들은 더욱 업그레이드됐다. 두꺼운 스트랩, 화려한 프린트의 플랫폼, 주얼 장식 등 플랫폼 춘추전국시대라 할 만큼 각양각색의 디자인으로 선보인다.

 

1 스웨이드 소재 샌들은 75만원, 스튜어트 와이츠먼. 2 양가죽 소재 샌들은 31만8천원, 레이크 넨. 코르크 소재 샌들은 75만원, 스튜어트 와이츠먼. 4 라피아 소재 샌들은 54만원, 로베르 끌레제리(Robert Clegerie). 5 소가죽 소재 샌들은 31만5천원, 마이클 코어스(Michael Kors). 6 캔버스 소재 샌들은 7만3천8백원, 스타일 난다(Style Nanda). 7 송아지 가죽 소재 샌들은 81만원, 신세계 슈 컬렉션(Shinsegae Shoe Collection). 8 소가죽 소재 샌들은 73만원, 로베르 끌레제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