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시장의 뜨거운 화두로 떠오른 스마트 워치.



올 상반기 출시를 앞둔 애플 워치로 인해 스마트 워치는 IT 시장을 벗어나 패션 시장의 뜨거운 화두로 떠올랐다. 스마트 워치가 기능성 이외에 ‘스타일’을 전면에 내세운 경우는 애플 워치가 처음이기 때문이다. 결국 시계란 몸에 착용하는 거니까, 가지고 싶게끔 만드는 건 당연한 이야기. 이에 수많은 패션 브랜드가 벌써부터 애플 워치에 자신들의 터치를 더하고자 기회를 살핀다고 한다. 사실 이 스마트 워치는 아직은 누구도 제대로 사용해본 적 없기에 사람들이 뭘 원하는지, 어떤 요소가 필요한지 파악이 안 된 진정한 미지의 영역이다. 따라서 무엇이든 시도해볼 수 있는 것이다! 패션계에서 이 새로운 벤처에 뛰어드는 첫 번째 타자는 과연 누가 될지, 어떤 모양과 형태의 스마트 워치들이 또 등장할지, 이로 인해 기존의 전통 시계 시장은 또 어떤 타격을 입을지, 혹은 타격 없이 공존하게 될 지 지켜보는 재미가 쏠쏠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