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색과 흰색의 정직한 대비는 디자이너 필로의 손에서 보다 세련되게 탄생했다. 하이웨스트 스커트, 간결한 버클 벨트를 매치한 세린느의 컬렉션에서 그 절정을 맛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