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적인 향신료보다 더 강렬하고, 그 어떤 비경보다 감동적인 컬러들이 모였다. 각자 다른 피부색을 가진 여성들에게 동북아시아부터 서남아시아, 인도, 라틴아메리카의 화려한 컬러를 물들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