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년 중 미세먼지의 농도가 가장 높은 시기인 4월. 세정력과 촉촉함은 물론 질감과 사용 후의 상쾌함까지, 에디터가 눈여겨봐두었던 16개의 클렌징 폼을 32명의 <얼루어> 테스터가 솔직하게 평가했다.

크림 타입 제형으로 노폐물과 피지를 완벽하게 제거한다. 부드러운 질감을 지닌 제품으로, 물로 씻어낸 뒤 땅기는 느낌이 전혀 들지 않는 촉촉한 마무리감이 장점이다. 150ml 6만원.


겔랑 스크레 드 퓨레떼 클렌징 포밍 크림


① 문선주(29세, 건성 피부) 거품이 바로 나오는 무스 타입이라 사용하기 편리했을 뿐 아니라, 질감이 부드러워 좋았다. 세정력이 강한 편은 아니지만, 보습력이 높아 클렌징을 마치고도 촉촉함이 오랜 시간 지속되었다. 피부를 만져보면 한층 부드러워진 느낌이 들어 만족스럽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환해진 정도 ★★★

② 이석란(28세, 복합성 피부) 거품이 매우 부드러워 사용하는 내내 피부를 감싸주는 느낌이 마음에 들었다. 하지만 세정력이 뛰어난 편은 아니라, 메이크업을 진하게 한 날에는 반드시 2중 세안을 해야 한다. 사용 후 피부가 매우 촉촉해져 스킨케어 제품을 바를 때까지 땅기지 않는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환해진 정도 ★★★


녹차 성분이 들어 있어 피지 제거에 탁월한 효과를 보이는 클렌징 폼으로, 세안 후 느껴지는 청량감이 탁월하다. 소량만으로도 거품이 많이 생겨 경제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180g 1만원대.


과일나라 첫물 녹차 폼 클렌징


① 손지윤(24세, 건성 피부) 소량으로도 풍성한 거품을 내고, 부드러운 질감으로 피부 위의 노폐물을 깨끗하게 닦아낸다. 사용 후 뽀드득한 느낌과 촉촉한 기분을 동시에 느낄 수 있어 건성 피부를 가진 사람들이 사용하기 좋다. 가격 대비 흠잡을 데 없는 제품이긴 하나, 향이 좀 강한 편이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② 우하나(30세, 복합성 피부) T존 부위에 피지가 심하게 분비되는 편이라 클렌징을 할 때 T존 부위를 세심하게 마사지하곤 하는데, 이 제품은 질감이 부드럽고 클렌징력도 좋아 만족스럽게 사용할 수 있었다. 단, 건성에 가까운 U존은 땅겨서 수분감이 조금 높았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피부 트러블의 원인이 되는 과다 피지와 더러움, 각질 등의 불순물을 말끔히 씻어준다. 마이크로 클리어 기술로 피지를 분해해 막힌 모공을 열어 피부 트러블의 원인이 되는 모공 속 성분을 제거한다. 150ml 1만8천원대.


뉴트로지나 스킨클리어링 포밍 워시


① 윤미림(25세, 지성 피부) 풍성한 거품이 자극 없이 피부 위의 더러움을 닦아낸다. 평소 피지 분비가 심하고 트러블도 잦은 편인데, 이 제품을 사용하고부터는 번들거리는 증상이 없어졌고, 여드름과 같은 피부 트러블도 확연히 줄어들었다. 탱탱한 느낌이 들 정도의 거품 또한 매력적이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② 김준미(29세, 복합성 피부) 거품이 부드러워 클렌징하는 동안 피부에 자극이 느껴지지 않는다. 피지가 심한 T존 부위까지 말끔히 닦이는 강력한 세정력으로 피부 트러블이 예방되는 느낌이다. 사용 후 스킨케어 제품을 바로 바르지 않아도 될 정도로 촉촉함이 장시간 유지된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미세한 알갱이가 메이크업 잔여물은 물론, 피부 표면과 모공 속 노폐물을 말끔히 씻어주어 클렌징의 모든 단계를 한 번에 마칠 수 있다. 각질 제거 기능도 지니고 있어 맑고 부드러운 피부로 마무리해준다. 100ml 2만2천원대.


라네즈 멀티 클렌저


① 민세라(26세, 중성 피부) 기본 이상은 하는 멀티 클렌저라는 생각이 절로 들었다. 두꺼운 메이크업도 잔여물 하나 없이 다 지워냈고, 사용 후 피부가 매끄러워질 만큼 더러움과 각질도 없애주었다. 게다가 피부톤까지 환해진 느낌이 드니 이보다 더 좋을 수 있으랴.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② 이진숙(27세, 건성 피부) 부드러운 질감이 마음에 드는 제품으로, 메이크업까지 한 번에 지워내 2중 세안이 필요 없다. 세안 후 피부를 만져보면 매끄러운 느낌이 들 정도로 더러움이 잘 닦이지만, 피부가 살짝 땅기는 느낌이 드는 것은 조금 아쉽다. 클렌징 후 피부에 남는 청량한 기분도 만족스럽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부드럽고 풍부한 거품으로 모공 속의 노폐물을 완벽히 제거하는 반면, 피부에 필요한 최소한의 유분은 그대로 남겨 피부를 부드럽게 유지시킨다. 예민한 피부를 지닌 사람도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다. 100ml 1만8천원.


로레알 이드라 프레시 인스턴트 프레시니스 포밍 젤


① 강아람(31세, 복합성 피부) 투명한 젤 타입으로 피부에 착 달라붙는 느낌은 아니지만, 순하고 부드러워 자극 없이 세안할 수 있다. 세안 후 뽀드득한 느낌이 들지는 않지만 마무리감이 매우 촉촉한, 보습력이 강한 제품이다. 지성 피부보다는 건성 피부가 사용하기 적합한 제품인 듯하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② 선주연(32세, 건성 피부) 클렌징 후 피부가 매우 촉촉하고, 그 촉촉함이 오랜 시간 지속된다. 피부 속 더러움은 말끔히 씻어내고, 피부 표면은 부드럽고 촉촉한 느낌으로 마무리해 바로 스킨케어 제품을 바르지 않아도 땅기지 않을 정도다. 사용 후 피부에 남는 상쾌한 느낌도 마음에 든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항균 작용은 물론, 피부 진정 효과를 지니고 있어 사용 후 온천욕을 한 것처럼 매끈한 피부를 만들어준다. 비타민B와 비타민E의 브라이트닝 효과로 사용 후 환하게 빛나는 피부를 경험할 수 있다. 180ml 2만8천원대.


마지스 레네 히노끼 퓨어 브라이트닝 클렌징 폼


① 고혜선(31세, 지성 피부) 피지가 심한 지성 피부라 클렌징에 신경을 많이 쓰는 편인데, 이 제품은 노폐물을 없애는 기능보다는 피부를 촉촉하게 만드는 효과가 탁월한 제품인 듯했다. 마무리감이 무척 촉촉해 사용할수록 피부결이 부드러워지는 느낌이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② 김진희(30세, 건성 피부)피부가 너무 건조해 클렌징 폼도 촉촉한 수분감이 있는 제품을 선호하는데, 이 제품은 그런 면에서 상당히 만족스럽다. 세안 후 별다른 제품을 바르지 않아도 촉촉함이 오랜 시간 지속된다. 또 클렌징 직후에 거울을 보면 피부도 한층 맑아 보인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메이크업 잔여물과 피부 노폐물을 말끔히 제거하는 것은 물론, 피부 진정과 수분 공급 효과가 탁월해 세안 후 한층 촉촉해진 피부를 만날 수 있다. 125ml 2만3천원.


비쉬 퓨르떼 떼르말 클렌징 폼


① 송보연(29세, 복합성 피부) 이 제품의 장점은 뛰어난 보습력과 부드러운 질감이었다. 밀착되어 발리는 크림 타입의 질감과 풍성한 거품 때문에 사용감이 무척 좋았을 뿐 아니라, 클렌징 후에는 피부가 한층 촉촉해진 느낌이다. 그래서 이후에도 꾸준히 애용할 생각이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② 이지혜(26세, 중성 피부) 무난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피부에 닿는 느낌도 부드럽고, 피지는 물론 각질까지 제거해서인지 사용 후 피부가 부드러워지는 정도가 탁월했다. 세안 후에는 바로 스킨케어 제품을 바르지 않아도 될 만큼 촉촉한 느낌도 오래 지속되었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피부 속 노폐물을 말끔히 씻어내는 부드러운 무스 타입의 클렌징 폼으로, 블루 마이크로 스크럽 알갱이가 오래된 각질을 제거해 사용 후 산뜻한 청량감을 얻을 수 있다. 또한 화이트닝 성분이 들어 있어 밝고 환한 피부를 만들어준다. 125ml 3만6천원.


비오템 화이트 디톡스 브라이트-셀 클렌징 폼


① 유수린(28세, 건성 피부) 흠잡을 데 없을 만큼 만족스러운 제품이다. 스크럽 알갱이가 포함되어 있지만 질감이 부드러웠고, 각질까지 제거해줘 피부결이 한층 매끄러워졌다. 사용 후 피부에 느껴지는 적당한 보습력은 건조한 내 피부에 썩 잘 맞는 제품이라는 생각을 갖게 해주었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

② 권선미(26세, 지성 피부) 평소 피지 분비가 심한 지성 피부라 여드름은 물론, 각종 피부 트러블을 달고 사는 편이다. 이 제품은 세정력이 완벽하진 않지만, 자극 없이 피부 위의 더러움을 닦아주었다. 사용 후의 촉촉한 마무리감이 만족스러웠고, 쓸수록 피부가 환해지는 듯한 효과도 놀라웠다.

질감 ★★★★ 세정력 ★★★
보습력 ★★★★★ 상쾌함 ★★★★
환해진 정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