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가 코스메틱 브랜드 ‘티어스’를 론칭했다. 곧 새 영화 <포화 속으로>도 개봉한다. 올해는 배우로서 야심 찬 한해가 될 거라며 목소리에 힘을 싣는다. 서른 다섯이란 나이가 무색할 만큼 여전히 고운 그지만, 쉴 틈 없는 그의 일상사에서 대한민국 아버지의 묵직함이 엿보였다.